환경/자연생태뉴스

 
커뮤니티 | 환경/자연 생태뉴스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1091
제목   '산림치유와 휴양을 한곳에서'…산림청, 국립산림치유원 개원
 
산림청은 18일 '산의 날'을 맞아 경북 영주 국립산림치유원에서 제15회 산의 날 기념식 및 산림치유원 개원행사를 가졌다.

산의 날은 유엔이 지난 2002년을 '세계 산의 해'로 선언한 것을 계기로 산림청이 산림의 가치와 소중함을 되새기기 위해 2002년부터 매년 10월 18일을 산의 날로 정해 기념하고 있다.

황교안 국무총리와 신원섭 산림청장, 산림유공자 및 임업인, 지역주민 등 6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기념식에서는 산림 생태계 보전과 산림문화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 10명이 정부포상을 받았다.

기념식에 이어 산림청은 산림치유 국가시설로는 세계 최대 규모인 국립산림치유원 개원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국립산림치유원은 산림청이 영주시 봉현면과 예천군 상리면 옥녀봉 일대 2889㏊(중심시설지구 152㏊)에 1480억원을 투입해 조성한 산림 종합치유·휴양시설이다. 운영은 산림복지 전담기관인 한국산림복지진흥원에서 맡았다.

건강증진센터, 수(水)치유센터, 산림치유센터, 치유정원, 치유숲길 등을 갖추고 있으며 산림치유를 원하는 국민 수요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신원섭 산림청장은 "제15회 산의 날 기념식과 함께 국민들에게 산림분야 종합서비스를 제공할 국립산림치유원을 개원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산림치유원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산림치유 종합시설로 국민건강과 행복에 기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장비와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라이브러리 소개

    커뮤니티


환경부 바로가기
(사)무지개세상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