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자연생태뉴스

 
커뮤니티 | 환경/자연 생태뉴스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1068
제목   광주전남 최대 식수원 주암호 주변에 연꽃습지 생긴다
 
광주·전남 최대 상수원인 주암호 주변에 대규모 연꽃단지가 조성된다.

전남도는 10일 보성군과 함께 주암호 주변 보성군 복내면 일원에 60억원을 들여 수질정화 식물인 연꽃단지를 조성한다고 밝혔다.

연꽃단지는 이달까지 실시설계를 거쳐 연말에 착공, 2018년 완공을 목표로 한다. 연꽃 습지와 생태 웅덩이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주암호 주변은 상수원 보호구역과 수변구역으로 지정, 축사와 농경지로부터 흘러나오는 비점오염 물질 관리가 중요시되는 지역인 점을 고려해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고 도는 설명했다.

오염 저감시설인 연꽃 습지가 조성되면 주암호의 조류 발생을 억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연꽃 경관은 생태학습장으로 활용되고 연꽃 재배와 연근 수확으로 주민 소득 증대 효과도 예상된다.

도는 영산강유역환경청과 함께 상수원 수질 개선을 위해 2003~2018년 모두 220억원을 들여 주암호 주변 농경지 1천17만8천㎡의 36%가량인 362만9천㎡를 생태녹지 공간으로 조성하고 있다.

지역 주민이 직접 관리하는 주민참여형 생태 지역 조성 시범사업도 추진 중이다.

이기환 전남도 환경국장은 "주암호뿐 아니라 광역상수원인 동복댐, 장흥댐 주변까지 비점오염 저감시설이 확충되도록 예산 확보 등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라이브러리 소개

    커뮤니티


환경부 바로가기
(사)무지개세상 바로가기